'트레이서' 최고 시청률 10.8% 달성…흔들림 없는 금토극 1위

김경식 기자 / 기사승인 : 2022-01-24 10:03:54
  • -
  • +
  • 인쇄

 

 

국내 최대 OTT 웨이브(wavve)의 새로운 오리지널 드라마 트레이서가 웨이브 이용자 수 기준 이틀 연속 일일 드라마 시청량 1위를 기록한 가운데, 3주 연속 확고한 금토극 1위의 자리를 이어가며 화제를 모으고 있다.

 

트레이서가 최고 시청률 10.8%를 달성, 3주 연속 금토극 1위 자리를 지키며 2022년 새해 최고의 대세 드라마로서의 입지를 공고히 했다. 트레이서는 누군가에겐 판검사보다 무서운 곳 국세청, 일명 ‘쓰레기 하치장’이라 불리는 조세 5국에 굴러온 독한 놈의 물불 안 가리는 활약을 그린 통쾌한 추적 활극이다. 

 

공개 첫 주 최고 시청률 9.7%로 경쾌한 시작을 알렸던 트레이서는 이번 주 방송에서 최고 시청률 10.8%를 달성하며 회가 거듭될수록 거침없는 상승세로 화제를 일으키고 있다. 뿐만 아니라, 웨이브 이용자 수 기준 금요일과 토요일 이틀 연속 일일 드라마 시청량 1위를 기록, 신규 가입자 견인 1위 콘텐츠로 등극해 이목을 집중시키고 있다. 이렇듯 시청자들의 뜨거운 사랑을 한몸에 받고 있는 트레이서의 5, 6회에서는 국세청장의 강력한 추천으로 오영(박용우)이 조세 5국 국장 자리에 오르며 놀라움을 자아냈다. 여기에 똘끼 충만한 팀장 황동주(임시완)와 열정 가득한 조사관 서혜영(고아성)의 경쾌한 케미가 눈길을 사로잡으며 방심할 틈 없는 재미를 선사했다. 

 

한편 국세청 내부 인사와 대부 업체 ‘골드캐쉬’가 유착되어 있는 정황이 포착된 가운데, 과거의 에이스 면모를 되찾은 신임 국장 ‘오영’과 팽팽한 긴장감을 유지하던 ‘동주’(임시완)가 본격적인 공조를 시작하며 예측할 수 없는 전개에 박차를 가하고 있다.


국세청 배경의 신선한 소재와 통쾌한 스토리, 임시완, 고아성, 손현주, 박용우까지 세대를 아우르는 배우들의 호흡이 돋보이는 트레이서는 매주 금요일 오후 9시 50분 웨이브를 통해 2회씩 선공개되며, MBC에서도 방영 중이다.

스타엔 김경식 기자(kks78@starnnews.com)

[저작권자ⓒ 스타엔.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관련기사

'징크스의 연인' 나인우, 서현과 설레는 부산 여행…미효한 설렘 기류2022.06.30
'닥터로이어' 소지섭 수술실 들어간 이승우, 이경영 애 만났나2022.06.30
'인사이더' 강하늘X이유영 앞 끝판 빌런 등장…진실 추적 종착지는 정만식?2022.06.30
'왜 오수재인가' 서현진X황인엽, 한집살이 시작…두 사람의 향방은?2022.06.30
'유미의 세포들2' 김고은♥박진영, 세포들도 난리 난 로맨스 맛집2022.06.29
뉴스댓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