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소민, 송윤아 향한 분노X독기 폭발…물오른 악인 열연 ('쇼윈도')

김경식 기자 / 기사승인 : 2022-01-11 11:53:25
  • -
  • +
  • 인쇄

 

 

‘쇼윈도’ 전소민의 ‘악인 열연’이 제대로 폭발했다.


지난 10일 방송된 채널A 월화드라마 ‘쇼윈도:여왕의 집’ 13회에서 전소민은 아름답고 고혹적인 매력의 ‘윤미라’ 역으로 분해 활약했다.


이날 미라는 한선주(송윤아 분)와 신명섭(이성재 분)이 리마인드 웨딩을 한다는 사실을 알게 됐고, 선주의 초대를 받고 직접 리마인드 웨딩 현장을 찾아가 시작부터 심장을 쫄깃하게 만들었다. 그는 선주와 똑같은 드레스를 입고 선주의 구두를 신은 채 파티장에 입성, 마치 파티의 주인공인 것처럼 당당하게 무대에 올라섰다가 분노와 오기가 뒤섞인 눈빛으로 파티장을 응시해 미라의 복잡 미묘한 심정을 짐작하게 만들었다.


뿐만 아니라 미라는 선주를 찾아가지 못하게 자신을 끌고 간 차영훈(김승수 분)에게 반항하며 달리는 차 안에서 독하게 몸싸움을 하는가 하면, 한정원(황찬성 분)이 자신을 칼로 위협하자 “찌를 수 있으면 찔러봐”라며 역으로 도발, 태연한 얼굴을 띠어 소름 돋게 만들었다. 이어 결국 선주와 대면하게 된 미라는 줄곧 여유로운 모습을 보이다가 “이혼이 아니라 왜 리마인드 웨딩이지?”라며 급변하는 태도를 취해 극의 몰입도를 최고조에 달하게 만들기도.


이처럼 전소민은 ‘쇼윈도:여왕의 집’에서 깊은 연기 내공으로 강렬한 ‘악의 민낯’을 완성했다. 그는 표정과 말투, 눈빛에 미라의 독기를 유연하게 녹여냈고, 풍부한 표현력과 완벽한 딕션으로 흑화된 캐릭터를 그려내며 안방극장을 뒤흔들었다. 또한 방송 말미, 누군가에게 피습당해 정신을 잃었던 미라가 깨어나는 충격 엔딩까지 장식해 이후의 전개에 이목이 집중된 상황. 이에 전소민이 남은 후반부에서 어떤 활약을 펼칠지 기대감이 쏠리고 있다.


한편 전소민을 비롯해 송윤아, 이성재, 황찬성 등이 출연하는 ‘쇼윈도:여왕의 집’ 14회는 11일 오후 10시 30분에 방송된다.

스타엔 김경식 기자(kks78@starnnews.com)

[저작권자ⓒ 스타엔.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관련기사

'징크스의 연인' 나인우, 서현과 설레는 부산 여행…미효한 설렘 기류2022.06.30
'닥터로이어' 소지섭 수술실 들어간 이승우, 이경영 애 만났나2022.06.30
'인사이더' 강하늘X이유영 앞 끝판 빌런 등장…진실 추적 종착지는 정만식?2022.06.30
'왜 오수재인가' 서현진X황인엽, 한집살이 시작…두 사람의 향방은?2022.06.30
'유미의 세포들2' 김고은♥박진영, 세포들도 난리 난 로맨스 맛집2022.06.29
뉴스댓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