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달리와 감자탕' 이제연, 위기의 돈돈F&B 구해낼까

김경식 기자 / 기사승인 : 2021-11-05 10:40:20
  • -
  • +
  • 인쇄

 

이제연이 위기에 빠진 돈돈F&B를 구해낼 수 있을까.

 

4일 방송된 KBS 2TV 수목드라마 ‘달리와 감자탕’ 14회에서 진기철(이제연)은 그린벨트 재개발 사업건으로 동분서주 뛰어다니는 모습이 그려졌다.


하지만 안상태의원(박상면)과의 불법 정치자금수수 혐의로 돈돈F&B의 본사가 압수수색이 집행된 가운데 진기철(이제연)은 세기그룹 장태진(권율)에게 의문의 동영상을 보내 장태진(권율)을 당황하게 만든다.


과연 극중 숨은 빌런이었던 진기철(이제연)이 보낸 동영상의 정체는 무엇이며, 위기의 돈돈F&B를 어떻게 구해낼지 앞으로의 전개가 궁금해지고 있다.

한편 이제연이 출연하는 ‘달리와감자탕’은 매주 수, 목요일 오후9시30분 방송된다.

스타엔 김경식 기자(kks78@starnnews.com)

[저작권자ⓒ 스타엔.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관련기사

'유미의 세포들2' 김고은♥박진영, 세포들도 난리 난 로맨스 맛집2022.06.29
'이상한 변호사 우영우' 박은빈, 첫 사건부터 법정 발칵 뒤집힌 이유?2022.06.29
'인사이더' 강하늘, '밀려난 왕' 문성근과 첫 대면…눈빛의 의미는?2022.06.29
'인사이더' 성주 교도소 일인자 된 강하늘, 주목해야 할 핵심 관계 총정리2022.06.28
'오늘의 웹툰' 김갑수X손동운, 요즘 대세 직업 웹툰 작가 변신2022.06.28
뉴스댓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