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故최진실 딸' 최준희, 와이블룸과 전속계약…연예계 활동 본격 시작

김경식 기자 / 기사승인 : 2022-02-08 10:28:48
  • -
  • +
  • 인쇄

 

최준희가 와이블룸과 전속계약을 체결했다.


8일 와이블룸은 "최근 최준희와 전속계약을 맺었다. 배우의 꿈을 갖고 새로운 도전에 나선 최준희와 함께 할 수 있어서 기쁘다"고 밝혔다.


2003년 생인 최준희는 힘들었던 시기를 지나 어엿한 성인으로 성장했다. 최근에는 체중 감량 후 엄마 최진실과 닮은 외모를 공개하며 대중의 뜨거운 관심을 받았고, 한 출판사와 계약을 맺고 작가 데뷔 소식을 알려 많은 응원을 받았다.


이어 와이블룸과의 전속계약을 체결하면서 연예계 활동을 본격적으로 예고해 최준희가 보여줄 앞으로의 행보가 기대되고 있다.
 

소속사 관계자는 "당사는 최준희의 든든한 울타리가 되어 재능을 떨칠 수 있도록 지원을 아끼지 않을 예정이다. 이제 막 새로운 도전을 시작하는 최준희가 다방면에서 꿈을 펼칠 수 있도록 따뜻한 관심과 많은 응원 부탁드린다"고 전했다.


한편 와이블룸에는 배우 이유비, 채수아, 최가은, 고은새, 오예린, 윤조 등이 소속돼 있다.

스타엔 김경식 기자(kks78@starnnews.com)

[저작권자ⓒ 스타엔.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관련기사

'솔로지옥' 신지연, 조세호 소속사 이미지나인컴즈와 전속계약2022.06.20
영탁, 소아암·백혈병 환아 위해 가왕전 상금 기부…선한 영향력2022.06.20
송강, 데뷔 후 첫 단독 오프라인 팬미팅 '강이랑' 성료2022.06.13
임영웅, 소아암·백혈병 환아 긴급치료비 지원…"누적 금액 3420만원"2022.06.09
'믿보배' 이보영, JTBC와 첫 만남 성사…'대행사' 출연 확정2022.06.09
뉴스댓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