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랑수업' 추성훈 "♥야노 시호에 아이 낳고 싶다…본능적 프러포즈"

김경식 기자 / 기사승인 : 2022-05-11 11:56:21
  • -
  • +
  • 인쇄

 

추성훈이 모태범과의 특별한 인연으로 ‘신랑수업’에 깜짝 출연한 가운데 모태범의 “사랑이가 나 같은 남자를 데려온다면 어떨 것 같아요?”라는 기습 질문에 진땀을 뺐다.

 

추성훈은 11일 방송하는 채널A ‘요즘 남자 라이프-신랑수업’(이하 ‘신랑수업’) 15회에 전격 출연, 절친한 운동부 후배 모태범과 특별한 하루를 함께 한다. 패션과 요리에 일가견이 있는 ‘일등 신랑감’ 추성훈은 ‘패알못’ 모태범의 소개팅 룩을 점검해주는가 하면, 모태범의 집을 방문해 자신 있는 요리 메뉴를 전수해주며 결혼 멘토 역할을 자처한다.


오랜만에 고향 땅인 한국을 방문한 추성훈은 “기분이 너무 좋고, 마음이 편하다”라며 홀가분한 마음으로 모태범과 만난다. 이어 모태범이 소개팅에서 입을 착장을 직접 골라주는데, ‘추성훈 스타일’에 스며든 모태범의 룩을 지켜보던 출연진들은 “묘하게 이상봉 선생님 느낌이 난다”며 대폭소한다. 홍현희마저 “소개팅 때 저렇게 입고 나가면 상대방이 아는 척도 안 할 것”이라며 깊은 한숨을 쉬는 가운데, 발끈하는 모태범에게 추성훈은 “네 생각은 안 듣고 싶다”며 ‘칼차단’을 감행해 연신 웃음을 선사한다.


소개팅룩의 난(?) 이후 두 사람은 모태범의 집으로 이동해 깊은 대화의 시간을 가진다. 추성훈은 “형수(야노 시호)와는 어떻게 만났느냐”는 모태범의 질문에 “소개팅으로 만났다”며, “교제한 지 1년 반 정도 지났을 때 ‘아이를 낳고 싶다’고 본능적인 프러포즈를 했다”고 밝혀 “상남자다!”라는 반응을 자아낸다. 이어 사랑과 결혼, 육아에 관한 현실적인 조언이 오간 가운데, 모태범은 추성훈에게 “사랑이가 나 같은 남자를 데려온다면 어떨 것 같아요?”라는 기습 질문을 건넨다. 모두의 허를 찌른 추성훈의 답변이 무엇이었을지 궁금증이 치솟는다.


제작진은 “오랜 시간 동안 절친 사이로 지내온 두 사람이 서로에게 한 마디도 지지 않는 ‘티키타카’ 입담으로, 쉴 새 없는 웃음을 안긴다. 진정한 ‘운동부 선후배’의 케미스트리를 뽐낸 두 사람의 만남을 흥미진진하게 지켜봐 달라”고 밝혔다.


멘토 이승철과 미혼 4인방 김준수-영탁-모태범-박태환의 유쾌한 일상을 담은 ‘신랑수업’ 15회는 11일 오후 9시 20분 방송된다.

스타엔 김경식 기자(kks78@starnnews.com)

[저작권자ⓒ 스타엔.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관련기사

'슈돌' 노노카짱, 젠 위해 한국어로 '곰 세마리' 열창2022.05.20
'우이혼2' 지연수, 일라이에 "그러다 재혼하면 어쩌려고?" 돌직구 질문2022.05.19
"여보 어디있어"…'편스토랑' 차예련, ♥주상욱 향한 그리움 폭발2022.05.19
'신랑수업' 영탁, 홍현희♥제이쓴 '결혼 바이럴'에 부러움 폭발2022.05.19
'하우스 대역전' 김지민, ♥김준호와 함께?…"어제도 한남동에서 낮술 마셔"2022.05.19
뉴스댓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