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믿보배' 이보영, JTBC와 첫 만남 성사…'대행사' 출연 확정

김경식 기자 / 기사승인 : 2022-06-09 10:48:35
  • -
  • +
  • 인쇄

 

‘믿고 보는’ 배우 이보영과 JTBC의 첫 만남이 성사됐다. 이보영이 JTBC 새 드라마 ‘대행사’(가제)의 출연을 확정지으며, 치열한 광고업계를 장악한 ‘광고퀸’으로 돌아온다.

JTBC 새 드라마 ‘대행사’(가제)는 대기업 광고대행사 최초로 여성 임원이 된 고아인이 최초를 넘어 최고의 위치까지 자신의 커리어를 만들어가는 과정을 그린 우아하게 처절한 오피스 드라마다. 앞에선 백조처럼 우아해 보이지만, 뒤에선 살아남기 위해 발버둥 치는 광고대행사 프로들의 살얼음판을 걷듯 위태위태한 이야기를 극사실적으로 그려낸다.

이보영은 밑바닥서부터 대기업 광고대행사의 최초 여성 임원자리까지 ‘독기’ 하나로 올라간 ‘고아인’ 역으로 찾아온다. 고아인은 집안도 학벌도 받쳐주지 못하는 스펙 ‘흙수저’이지만, 성공에 대한 욕망이 강한 인물. 외롭고 고통스러운 상황일수록 자신을 더더욱 몰아붙이며 끝까지 싸워 정상을 향해 달려간다. 그래서 사내에서는 성공과 돈 밖에 모르는 ‘돈시오패스’라 불린다. 부드러운 카리스마와 독보적인 장악력을 모두 지닌 이보영이 주체적 여성의 아이콘 ‘고아인’을 만나 압도적 인생 캐릭터 탄생을 예고했다.

어떤 역할을 맡아도 작품의 중심에서 극 전체를 이끌어가는 힘을 지닌 이보영은 브라운관과 스크린을 오가며 다양한 장르에서 ‘원톱 배우’로 자리매김 해왔다. 지난해 드라마 ‘마인’에서 욕망에 빠지는 전직 톱 배우이자 재벌가 며느리 서희수 역을 완벽하게 소화해 욕망하는 것을 손에 얻는 강인한 여성상을 보여주며 ‘믿보배’의 내공과 저력을 입증한 바 있다. 그렇게 시청자들을 실망시키는 법이 없었던 이보영이 이번에는 JTBC, 새 드라마 ‘대행사’, 그리고 유리천장을 깨고 올라선 ‘고아인’을 선택했다.

제작진은 “‘고아인’이란 인물이 가진 우아하면서도 처절하고, 부드러우면서도 강렬한 아우라를 뿜어낼 수 있는 배우로 이보영 이외에는 생각할 수 없었다. 그녀의 캐스팅이 성사돼 천군만마를 얻었다”는 소감을 밝히며, “절대 도망치지 않고 끝까지 버티고 오른 고아인의 가시밭길 성공 스토리를 중심으로 광고업계를 둘러싸고 정점에 서기 위해 매일매일 전쟁을 치르는 진짜 ‘꾼’들의 사실적인 이야기를 선보이겠다”고 전했다.

‘으라차차 와이키키’, ‘월간 집’ 등 시청자가 원하는 재미와 따뜻하고도 섬세한 감성을 버무린 연출력을 선보인 이창민 감독의 새로운 도전 역시 기대되는 ‘대행사’는 내년 상반기 첫 방송될 예정이다.

스타엔 김경식 기자(kks78@starnnews.com)

[저작권자ⓒ 스타엔.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관련기사

'솔로지옥' 신지연, 조세호 소속사 이미지나인컴즈와 전속계약2022.06.20
영탁, 소아암·백혈병 환아 위해 가왕전 상금 기부…선한 영향력2022.06.20
송강, 데뷔 후 첫 단독 오프라인 팬미팅 '강이랑' 성료2022.06.13
임영웅, 소아암·백혈병 환아 긴급치료비 지원…"누적 금액 3420만원"2022.06.09
'강철부대2' 최용준·이동규, 월드스타 엔터와 전속계약…본격 방송 활동 시작2022.06.08
뉴스댓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