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쇼윈도' 이성재, '애처가vs야심가' 캐릭터에 200% 녹아든 변신의 귀재

김경식 기자 / 기사승인 : 2021-12-07 10:36:18
  • -
  • +
  • 인쇄

 

배우 이성재의 놀라운 캐릭터 표현력이 빛을 발하고 있다.


이성재가 출연하는 채널A 월화드라마 ‘쇼윈도: 여왕의 집는 남편의 여자인 줄 모르고 불륜을 응원한 한 여자의 이야기를 그리는 미스터리 치정 멜로 드라마. 극 중 이성재는 안정적인 가정과 자극적인 사랑, 모두를 갖고 싶어 하는 인물 ‘신명섭’ 역을 맡아 열연을 펼쳤다.

 

지난 6일 방송된 ‘쇼윈도: 여왕의 집’ 3 화에서는 애처가 명섭과 야심가 명섭의 두 얼굴이 본격적으로 그려졌다.


이성재는 아내 선주(송윤아 분)와 미라(전소민 분)앞에서는 다정다감하기 그지 없는 멋진 남자였다. 미라에게 “사랑하는 사람은 너야” 라며 사랑을 속삭이는가 하면, 바쁘다며 탱고 연습에 못 간다고 말한 뒤에 서프라이즈로 커피와 음식을 가지고 탱고 연습장에 방문해 “당신 혼자 외롭게 춤출까 봐, 만사 제쳐놓고 달려 왔어” 라며 말하는 이성재의 달콤한 눈빛과 말투, 행동은 애처가 그 자체였다.


반면 강임 앞에서의 명섭은 달랐다. 밀라노 이중계약건으로 강임과 부딪히게 된 명섭. “아래로 떨어지는 수도 있어!”라며 강하게 내몰아 치는 강임과 팽팽하게 대치하면서 드라마의 긴장감은 최고조로 극대화 되었다.


여기에 미라(전소민 분)에게 “아직은 가정을 떠날 수 없어.” “이뤄야 할 꿈이 있어” 라는 명섭의 말은 앞으로 더욱더 심해질 강임과의 대립을 예상케 했다.


이성재는 부인을 사랑하는 애처가에서 회사의 욕심 가득한 야심가의 면모까지 두 얼굴을 완벽하게 표현. 캐릭터와 혼연 일체 되며 완벽히 소화해내 시청자들의 호응을 얻고 있다.


한편 이성재가 출연하는 ‘쇼윈도: 여왕의 집’은 매주 월,화 오후 10시 30분에 방영된다.

스타엔 김경식 기자(kks78@starnnews.com)

[저작권자ⓒ 스타엔.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관련기사

'우리들의 블루스' 차승원의 화양연화→신민아의 우울감…몰입도 끌어올린 명품 연출2022.05.19
'닥터로이어' 임수향, 전작과 180도 다른 연기 변신 "흑화 기대"2022.05.19
'나의 해방일지' 김지원♥손석구→이민기, 다시 봐도 설레는 비하인드2022.05.19
'살인자의 쇼핑목록' 이광수, #코믹 #휴먼 #스릴러 섭렵한 올라운더 활약2022.05.18
'너가속' 채종협, 직접 밝힌 후반부 관전 포인트→박주현과의 호흡 비결2022.05.18
뉴스댓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