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돌싱글즈3', '두 번째 신혼여행' 부제에 숨겨진 비밀은?

김상진 기자 / 기사승인 : 2022-06-20 11:26:18
  • -
  • +
  • 인쇄

 

ENAxMBN ‘돌싱글즈3’가 돌싱남녀 8인의 새로운 등장에 맞춘, 시즌 1&2와의 차별점을 전격 공개했다.

 

26일 첫 방송하는 ‘돌싱글즈3’는 국내 최초로 돌싱들의 연애와 동거 생활을 그리며 ‘마라맛 연애 예능’이라는 신장르를 구축한 간판 연애 시리즈물. 새로운 인연을 찾기 위해 ‘돌싱 빌리지’에 입성한 돌싱남녀 8인이 ‘사랑에 빠지세요’라는 단 하나의 규칙 아래, 상대를 쟁취하기 위한 ‘연애 전쟁’을 시작한다. 시즌2에서 탄생한 ‘국민 커플’ 윤남기X이다은의 뒤를 이어, 만남을 통해 ‘재혼’까지 꿈꾸는 돌싱남녀 8인의 돌진 로맨스를 밀착 관찰한다.


이와 관련 ‘돌싱글즈3’가 최고 시청률 5.5%라는 ‘대기록’을 달성하며 폭발적인 화제를 모았던 시즌1&2에 비해 한층 차별화된 점을 공개해 기대감을 높인다. 먼저 ‘돌싱글즈3’에서는 ‘두 번째 신혼여행’이라는 부제에 맞춰, ‘돌싱 빌리지’에서 서로의 선택을 통해 매칭된 커플들이 동거 전 ‘신혼여행’을 떠나며 더욱 뜨거운 기류를 가동한다. 매일 밤 진행되는 ‘돌싱 빌리지’에서의 정보 공개 또한 더욱 다양해지고 치밀해진 형태로 바뀌면서, 돌싱들의 치열한 ‘눈치 게임’이 오갈 전망이다.


돌싱남녀들의 데이트에서 자신의 이름을 찍는 ‘도장’ 또한 한결 업그레이드된다. 전혀 새로운 형태의 도장이 등장하면서 8인의 심리 변화를 가속화시키는 것. 이와 함께 시즌3만을 위해 공들여 구성된 ‘돌싱 빌리지’의 역대급 규모에 걸맞게, 남녀 간의 은밀한 데이트를 위한 보다 다양한 장소가 제공되며 불꽃 튀는 케미가 폭발할 전망이다.


제작진은 “시즌3에 합류한 출연진들이 시즌 1&2의 흐름을 사전에 인지하고 있다는 점을 대비해, 허를 찌르는 ‘반전’ 장치들이 속출하며 판을 끊임없이 뒤흔들 것”이라며 “‘돌싱 빌리지’ 입주 첫날부터 서로에게 후진 없이 돌진하는 8인의 러브 게임이 시즌1&2보다 더욱 강렬한 임팩트를 선사한다. 극강의 ‘과몰입 후유증’을 유발할 극적인 순간의 탄생을 기대해 달라”고 밝혔다.
 

돌싱남녀들의 연애&동거 리얼리티인 ENAxMBN ‘돌싱글즈3’는 오는 26일(일) 오후 10시 첫 방송한다.

스타엔 김상진 기자(letyou@starnnews.com)

[저작권자ⓒ 스타엔.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관련기사

성유리 MC '이별도 리콜이 되나요?', 공식 포스터 공개…7월 11일 첫 방송2022.06.30
'오늘의 웹툰' 김세정, 새내기 편집자 온마음에 '착붙'…스마일 스틸컷 공개2022.06.30
'라스' 소유진, ♥백종원 1박2일 출장에 '마음의 소리' 고백 폭소2022.06.30
'우이혼2' 일라이X지연수, 결국 합가 생활 종료…민수 끌어안은 채 폭풍 오열2022.06.30
'슈돌' 54세 늦둥이 아빠 정준호, 이런 모습 처음이야2022.06.30
뉴스댓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