블랙핑크 리사, 코로나 19 확진…"지수·제니·로제 검사 결과 대기" [공식]

차혜영 기자 / 기사승인 : 2021-11-24 19:00:42
  • -
  • +
  • 인쇄

 

 

블랙핑크 리사가 코로나 19 확진 판정을 받았다.

 

24일 YG엔터테인먼트 측윽 공식 입장을 통해 "블랙핑크 리사가 오늘(24일) 오후 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았다"고 밝혔다.

 

이어 "3명의 다른 블랙핑크 멤버는 아직 밀접 접촉자로 분류되진 않았으나 리사의 코로나19 양성 반응을 통보받은 즉시 PCR 검사를 진행했으며, 현재 그 결과를 기다리고 있다"고 설명했다.

 

또 "당사는 우선 관련 내용을 관계자들에게 신속하고 정확하게 공유, 보건당국 지침 이상의 강도 높은 선제적 조치를 취했다"며 "앞으로도 소속 아티스트와 주변 스태프들의 건강을 최우선해 지원을 아끼지 않을 것이다"고 덧붙였다.

스타엔 차혜영 기자

[저작권자ⓒ 스타엔.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관련기사

아이유, '킬링 보이스' 2021 韓 최고 인기 동영상 1위 차지2021.12.06
김성규, 실력파 뮤지컬 배우 입지 굳힌다…'엑스칼리버' 앙코르 아더 役 캐스팅2021.12.06
최예나 측 "악성 루머 유포 인지…선처·합의 없이 강력 대응할 것"2021.12.06
김대명, UAA와 전속계약…송혜교·안은진과 한솥밥2021.12.06
손연재, '2021 리프 챌린지컵'으로 입증한 여전한 클래스..."깊은 책임감과 사명감 느껴"2021.12.06
뉴스댓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