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해방타운’ 도경완, 깜짝 게스트 방문…장윤정 위해 첫 방송 지원 사격

김나경 / 기사승인 : 2021-05-27 15:56:52
  • -
  • +
  • 인쇄
‘해방타운’ 도경완과 장윤정 (사진= JTBC 제공)

도경완이 아내 장윤정을 위해 ‘해방타운’ 입주민 회의에 출격한다.

JTBC 신규 예능 프로그램 ‘내가 나로 돌아가는 곳-해방타운’ (이하 ‘해방타운’)은 나만의 시간과 공간이 절실한 기혼 셀러브리티들이 그동안 잊고 지냈던, 결혼 전의 '나'로 돌아가는 모습을 담은 관찰 예능 프로그램이다.

가수 장윤정, 배우 이종혁, 전 농구감독 허재, 발레무용가 겸 사업가 윤혜진이 해방타운에 입주해 4인 4색 해방 리얼리티를 선보인다.

‘해방타운’ 첫 방송에서는 최근 프리랜서 방송인으로 변신한 도경완이 깜짝 손님으로 출연한다. 입주민 회의 컨셉트로 꾸며진 ‘해방타운’ 첫 녹화 당시, 입주민들은 ‘아내 사랑꾼’ 도경완의 등장을 크게 반겼다.

이날 도경완은 장윤정은 물론 다른 입주민들의 해방일지를 함께 지켜보며 풍성한 감상을 더했다. 특히 녹화 내내 든든하게 장윤정을 지원사격 하면서도, 함께 있을 땐 몰랐던 아내의 새로운 모습에 복잡미묘한 표정을 보였다는 후문.

방송을 지켜보는 기혼 시청자들 역시 도경완을 통해 본인의 아내, 남편의 해방 라이프를 대리 상상해볼 수 있을 것으로 보인다.

아울러 입주자들도 첫 녹화 소감을 전해왔다. 해방타운 ‘장 회장’ 장윤정은 “입주자들의 라이프 스타일이 전부 달라서 놀랐다. 가족, 자녀들과 있을 땐 마음만 먹으면 할 수 있는 일도 마음먹기 쉽지 않다. 기혼자들이 공감, 대리만족 할 수 있는 프로그램이 될 것 같다”라며 기대감을 드러냈다.

오랜만에 가족과 떨어진 ‘준수 아빠’ 이종혁은 설레는 표정을 숨기지 못했다. 특히 “평소 하지 못했던 버킷리스트를 실행할 예정인데 보시는 분들도 대신 만족하실 수 있기를 바란다. 네 명의 입주자들이 각자 시간을 보내는 방법이 다 달라서 공감하실 수 있는 폭이 넓을 것 같다”라며 관전 포인트까지 전했다.

농구에 평생을 바쳐왔던 ‘농구 레전드’ 허재는 “난생 처음 혼자만의 시간을 가졌다. 가족에 대한 고마움, 미안함 등 여러 가지 감정을 느꼈다”라고 소회를 털어놓으며 “‘해방타운’ 시청자들도 제가 겪는 다양한 감정을 지켜보며 공감하실 것 같다”라며 시청을 독려했다. 허재는 ‘해방타운’에서 혼자 인생 첫 살림과 요리에 도전한다.

워킹맘 윤혜진은 “처음엔 여러 가지 이유로 출연을 망설였는데, 막상 ‘해방타운’에 들어오니 제작진이 연락을 안 주셨으면 아쉬울 뻔했다(웃음). 기혼 시청자들이 대리만족과 힐링을 하실 수 있도록 진정성 있는 모습으로 다가가려고 한다. 오늘 다른 분들의 VCR 영상을 보며 ‘해방타운’에 대한 기대감이 훨씬 커졌다”라고 밝혔다.

마지막으로 붐은 “나는 아직 미혼이지만 간접적으로나마 결혼 생활을 느낄 수 있었다. 인간은 ‘나’와 대화 할 수 있는 시간과 공간이 꼭 필요하다는 것을 다시 한 번 깨달았다. 출연진이 좋은 환경에서 자유롭게 해방을 느낄 수 있도록 해방타운 소장으로서 최선을 다 하겠다”라며 포부를 전했다. 앞으로 붐은 스튜디오에서 입주민들의 이야기를 이끌어 낼 예정이다.

기혼 셀러브리티가 '나'로 돌아가는 곳 JTBC ‘해방타운’은 6월 1일 밤 10시 30분 첫 방송된다.

스타엔 김나경 (rlaskrud52@starnnews.com)

[저작권자ⓒ 스타엔.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관련기사

'마녀들', 오는 6월 2일 ‘지상파 특별편’으로 시즌2 선보인다2021.05.27
‘이 구역의 미친X’ 안우연, 여장 파격 비주얼로 ‘하드캐리 활약’ 예고2021.05.27
‘차이나는 클라스’ 미얀마 사태, 국제 사회가 대응하지 않는 이유는?2021.05.27
'간동거' 이혜리, 장기용 목숨줄 잡았다…동거 계약서 사이에 둔 '박빙 대치'2021.05.27
'월간 집' 정소민X김지석, 서로를 흘기는 눈빛 속 싹트는 하트 시그널?2021.05.27
뉴스댓글 >